카테고리 보관물: 2005 JIFF Section 2

희망2005-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의 이야기

최은정 | DV6mm | 20분 | 칼라 | 다큐멘터리 | 2005년작

[smartslider3 slider=246]

시놉시스
2004년 11월 총파업 이후, 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의 이야기

연출의도
70명이 넘는 징계 자들, 하루아침에 사라진 노조 사무실, 25일간의 천막단식농성... 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 조합원들과 가족들은 정부와 동해시청의 탄압 속에서 그 어느 때보다도 가슴 시렸던 한 해를 떠나보냈다. 그러나 2005년에도 “노동3권 쟁취, 투쟁!” 의 외침은 계속될 것이다. 시렸던 한 해 동안 굳게, 굳게, 새겨 넣은 말이기에.

스탭&캐스팅
제작: 민중언론 참세상
연출: 최은정
촬영: 김동현, 김명하, 안창영, 최은정, 허경
편집: 최은정
자료제공: 공무원노조 강릉시지부, 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
도움: 강릉씨네마떼끄, 김동환, 김지현, 박광수, 혜리, 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 조합원들과 가족들

필모그래피

최은정 Choi Eun-Jeong
2005 <희망2005-공무원노조 동해시지부의 이야기>
2004 <시작하는.>
2003 <내 머리에 대한 이야기>
2000 <영화, 왜 만들어요?>
1999 <닫힌 문>
1998 <지금 영조는 왜 달릴까?>

수상&상영
2005 제7회 정동진독립영화제
2005 52회 독립영화, 관객을 만나다
2004 인디다큐페스티벌
2004 제7회 강릉인권영화제
2001 제3회 정동진독립영화제
1998 제4회 십만원비디오페스티벌
1998 인디포럼

홍시 Red-ride Persimmon

장미경 | 16mm | 10분 | 칼라 | 극영화 | 2004년작

[smartslider3 slider=247]

시놉시스
8월의 한여름. 윤수는 자신 뱃속에 있는 생명의 흔적을 말끔히 지워야 한다. 굳게 닫아 놓은 문사이로 두려움과 죄책감이 스물 스물 들어올 무렵, 심한 입덧으로 아무것도 입에 대지 못하던 윤수는 뜬금없이 홍시가 먹고 싶어진다. 한여름 낮. 홍시를 찾기 위해..또는 두려움을 잊기 위해 길을 떠나는 그녀.

연출의도
방안 귀퉁이에서 언제나 숨어 있을 순 없다. 이젠 대면해야 할 때.

스탭&캐스팅
연출: 장미경
각본: 장미경
프로듀서: 서연
제작부: 장혜진
촬영: 함경록
조명: 함경록
촬영부: 이현지
조명부: 김대희, 박상현
사운드: 이충우
미술: 차화자
소품: 차화자
편집: 박철진
배우: 안인형, 박정욱

필모그래피

장미경 JANG Mi Kyoung
2003 <정거장>연출/각본
2003 제4회 전북여성영화제 대상
2004 제4회 전주시민영화제 프론티어, 관객상, 연기상

수상&상영
2005 제7회 정동진독립영화제
2005년 제5회 전주시민영화제 - 프론티어상

돌고래…안녕 Goodbye-Dolphin

권지혜 | BETA | 20분 | 칼라 | 극영화 | 2004년작

[smartslider3 slider=248]

시놉시스
매일 아빠에게 투정을 부리는 영해
그런 영해를 안쓰럽게 생각하는 아빠의 분주한 일상에서 영해의 거짓말과 반항이 시작된다.
어린 영해가 겪는 아빠와의 생활에서 둘은 가족이란 이름으로 서로를 이해하고 사랑한다.

제작의도
가족,
가족이기 때문에, 가족이라는 이름으로 우리는 사랑한다.
일상적인 가족의 이야기 속에서 어릴 적 우리의 모습과 가족모두가 꾸었던 꿈을 찾고 싶었다.

스탭&캐스팅
연출: 권지혜
각본: 권지혜
촬영: 윤성원
편집: 이도현
조명: 장서희
작곡: 김규만
믹싱: 김수연
녹음: 이은주
미술: 백민정
캐스트: 이대연(아빠), 홍예은(딸)

필모그래피

권지혜 KWON Ji-hye
2004년 <돌고래... 안녕 Goodbye-Dolphin> beta, color, 20'10"

수상&상영
2005 제7회 정동진독립영화제 초청
2005 전주국제영화제 상영
2005 부산디지털콘텐츠 유니버시아드 경쟁부문
2004 제1회 대한민국대학영화제 경쟁부문

양성평등 Gender Equality

조주상 | DV6mm | 2분 | 칼라 | 애니메이션 | 2004년작

[smartslider3 slider=249]

시놉시스
화장실 픽토그램의 여성이 세상에 나와 자신의 분신들을 만들어
우리 주변의 비상구, 엘리베이터 표시, 신호등 같이
남자만 있는 픽토그램에 자신도 함께 들어간다.

연출의도
양성평등이라는 다소 어려운 주제를 쉽고 재미있게 풀어보고자 했다.

스탭&캐스팅
연출: 조주상
스토리: 조주상
촬영: 조주상
편집: 조주상
애니메이션: 조주상

필모그래피

조주상 JO Joo-sang
2004 <양성평등 Gender Equality> DV 6mm, color, 2'17"

수상&상영
2005 제7회 정동진독립영화제
2005 제13회 애니마문디-브라질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비경쟁부문
2005 제4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장르의 상상력전' 경쟁부문
2005 제9회 SICAF-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 인터넷애니부문
2004 서울여성 디지털 디자인 공모대전 - 대상
2004 동아LG 국제만화 페스티벌 - 인터넷 애니메이션상
2004 춘천 애니타운 페스티벌 - 가작
2004 레스페스트 디지털 영화제 2004 - 관객상

가리베가스 Garivegas

김선민 | 16mm | 19분 | 칼라 | 극영화 | 2005년작

[smartslider3 slider=250]

시놉시스
가리봉 쪽방에서 살던 선화는 회사이전으로 가리봉을 떠나게 된다.
이삿짐을 옮기면서 보잘것없지만 소중하게 여기던 장롱이 부서지고 선화는 속이 상한다.
임신한 친구의 배웅을 받으며 애환이 깃든 가리봉동을 떠난다.

제작의도
가리봉에서 피땀 흘렸던 수많은 선화(노동자)들의 애환이 밀리고 밀려서 그냥 사라지는 것만 같다.

스탭&캐스팅
프로듀서: 오정택
연출: 김선민
시나리오: 김선민
편집: 김선민
촬영: 최병훈
조연출: 이영순
연출부: 박정희, 박연주
스크립: 강선미
촬영부: 김주현, 진철화, 박현철, 신경원, 문희주
제작부: 고상훈
조명: 김대유, 이종효
녹음: 김창훈
미술: 김요한, 마동연
분장: 김정민, 안소윤
메이킹: 이동희
스틸: 김현주, 이명숙
포스터사진: 조용준
스토리보드: 김재훈
음악: 김동욱
믹싱: 송영호
출연: 이윤미, 정선연, 정대용, 딴진, 노바, 스티월

필모그래피:
김선민 Kim Sun Min
2005 <가리베가스> 16mm/ 19분/ 연출/ 극영화
2004 <後애> 35mm/ 17분/ 연출/ 극영화
2003 <나선형> 16mm/ 17분/ PD/ 극영화
2001 <돌아보면> 16mm/ 12분/ 연출/ 극영화 서울여성영화제 아시아단편경선 (2002)
2001 <반세기를 넘어> DV6mm/ 7분/ 연출/ 다큐멘터리 2001 통일대합창(경기방송)
2000 <상상> 16mm/ 10분/ 촬영/ 극영화
1999 <이름없는 들풀> DV6mm/ 12분/ 연출/ 극영화
1999 <그리운 이름 하나> DV6mm/ 6분/ 연출/ 다큐멘터리 99 통일대합창(인천방송)

수상&상영
제7회 정동진독립영화제
제6회 전주국제영화제
2005 서울여성영화제 - 우수상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 후지필름상 수상
제4회 미장센단편영화제 비정성시부문 - 최우수상